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을 애저 데브옵스에서 개발하기 – 설계편

애저 데브옵스애플리케이션 수명 주기 관리 (ALM; Application Lifecycle Management)를 위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데브옵스는 바로 이 ALM에서 커다란 한 축을 담당한다. 제품명 혹은 서비스명만 놓고 보자면 마치 데브옵스 부분만을 다루는 것 같지만 사실 소프트웨어 개발에 필요한 요구사항 분석부터 제품 개발 및 테스트, 배포까지 거의 모든 부분을 자동화할 수 있는 아주 강력한 도구임에 틀림없다. 또한 애저 데브옵스는 강력한 확장성을 제공하고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확장 기능을 배포하고 있다. 따라서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기능 이외에 내가 더 필요한 기능이 있다면 검색을 통해 이 확장 기능을 추가할 수 있고, 만약 내가 원하는 기능이 없다면 직접 만들어 마켓플레이스에 올려 배포할 수도 있다. 이 포스트를 포함한 일련의 포스트에서는 이러한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을 개발하는 방법에 대해 여러 관점에서 다루어 보도록 한다.

목차

  1.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설계편
  2.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개발편
  3.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배포편 계정 생성
  4.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수동 배포편
  5.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자동 배포편 1
  6.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자동 배포편 2

사용자 케이스

개인적으로 휴고라는 정적 웹사이트 생성도구를 이용해서 웹사이트를 하나 만들어 보는 중인데, 휴고 확장 기능은 애저 데브옵스에서 찾을 수 있었지만, 이를 Netlify로 배포하는 확장 기능은 찾을 수 없었다. 따라서, 실제로 이 Netlify 확장 기능을 개발해 보도록 하자.

현재 Netlify 확장 기능은 마켓플레이스에 이미 배포되었고, 실제 곧바로 사용할 수 있다. 이 포스트는 이 확장 기능을 개발하면서 실제 마주쳤던, 공식 문서에 구체적인 설명이 없지만 개발하면서 필요한 여러 가지 상황들을 기록하는 의미도 지니고 있다.

또한 이 확장 기능은 이곳 깃헙 리포지토리에서 관련 소스 코드를 확인할 수 있다.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설계하기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을 개발할 때 두 가지 SDK를 사용할 수 있다. 하나는 웹 확장 기능 SDK이고 다른 하나는 빌드/릴리즈 작업 확장 기능 SDK이다. 웹 확장 기능은 보통 애저 보드애저 저장소 관련 확장 기능을 개발할 때 쓰이고, 빌드/릴리즈 작업 확장 기능은 애저 파이프라인 관련 확장 기능을 개발할 때 쓰인다고 생각하면 쉽다. 여기서는 애저 파이프라인에서 사용할 빌드/릴리즈 작업 관련 확장 기능을 개발할 예정이므로 빌드/릴리즈 작업 확장 기능 SDK를 사용하기로 한다. 기본적인 확장 기능 개발 프로세스는 이 문서(영문)를 참고한다.

Netlify CLI를 이용해 정적 웹사이트를 Netlify로 배포하기 위해서는 크게 두 가지 작업이 필요하다. 하나는 netlify-cli 설치 작업이고, 다른 하나는 netlify-cli를 이용해서 배포하는 작업이다. 첫번째 작업은 install이라는 이름으로, 두번째 작업은 deploy라는 이름으로 만들어 보도록 하자.

기본 폴더 구조 설계

우선 전체적인 폴더 구조를 정해보도록 하자. 아래 그림과 같이 images, src, test 폴더가 있고, src 폴더 아래 install, deploy 폴더를 만들어 두었다. 바로 이 install, deploy 폴더가 이 확장 기능에서 제공하는 개별 작업을 가리킨다.

install 작업 설계

이 작업을 통해 netlify-cli를 파이프라인 상에 설치한다. 작업을 설계하기 위해서는 task.json이라는 파일을 install 폴더 안에 생성하고 아래와 같이 입력한다.

여기서 몇 가지 눈여겨 봐 두어야 할 속성은 아래와 같다.

  • id: GUID 값을 입력한다. 여기에서 손쉽게 GUID 값을 생성할 수 있다.
  • name: 이 작업의 이름이다. 영문자와 숫자만 허용한다. 보통은 폴더 이름과 동일하게 하는 것이 좋다.
  • friendlyName: 애저 데브옵스 화면에서 보이는 이름이다.
  • preview: 이 작업이 프리뷰 기능임을 나타낸다. 보통은 false로 설정하면 된다.
  • showEnvironmentVariables: 이 작업이 내부적으로 환경 변수를 사용한다면 true로 설정한다.
  • runsOn: 이 작업이 작동하는 에이전트를 구분한다. 보통은 Agent (애저 데브옵스), MachineGroup (설치 그룹), Server (애저 데브옵스 서버) 이 세 환경 모두에서 돌아가게끔 설정하는 것이 좋다.
  • category: 이 작업이 작동하는 애저 데브옵스 서비스를 지정한다. 여기서는 애저 파이프라인에 한해 작동하는 작업이므로 Azure Pipelines로 지정했다.
  • instanceNameFormat: 이 작업을 파이프라인으로 가져올 때 초기 작업명으로 설정하는 값이다.
  • execution: 이 작업이 실제로 어떤 파일을 실행시키는지 지정한다. 우리는 node.js를 이용해서 작업을 할 예정이므로 Node, index.js를 지정한다.
  • inputs: 이 부분이 task.json의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사용자의 입력값을 받아들이는 부분이다. 여기에 지정한 순서대로 애저 데브옵스 파이프라인 화면에 입력 필드가 나타나게 된다. 이 작업에서는 netlify-cli 버전을 입력하게끔 했는데, 만약 이 값이 주어지지 않는다면 최신 버전을 설치하게끔 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실제 설계된 화면은 아래와 같을 것이다.

task.json 파일의 자세한 구조는 task.schema.json을 참조하도록 하자.

deploy 작업 설계

이 작업을 통해 실제로 설치된 netlify-cli를 이용해서 정적 웹사이트를 Netlify에 설치한다. netlify-cli의 실제 명령어는 대략 아래와 같다.

따라서 위에 언급된 파라미터 값들을 작업 화면에서 넘겨주어야 하므로 이를 설계에 반영하도록 하자. deploy 폴더 아래에 task.json 파일을 생성하고 아래와 같이 입력한다.

다른 부분은 이미 위에서 언급했으니 여기서는 inputs 항목에 대해서만 다루도록 한다. 앞서 install 작업과 달리 deploy 작업은 꽤 많은 사용자 입력값을 필요료 한다.

  • authToken: (필수) Netlify 계정의 개별 액세스 토큰 (PAT; Personal Access Token) 값을 입력 받는 필드이다.
  • siteId: (필수) Netlify에서는 웹사이트마다 고유의 ID값이 있다. 이 ID값을 입력 받는다.
  • sourceDirectory: (필수) 정적 웹사이트 배포 파일이 있는 폴더 이름을 입력 받는 필드이다. 기본값으로 $(System.DefaultWorkingDirectory)를 가리키게끔 해 놓았다.
  • isValidationOnly: (선택) 선택할 경우, 실제로 웹사이트를 배포하는 대신 배포가 제대로 되는지 검증만 한다. 선택하지 않으면 실제로 배포를 한다.
  • message: (선택) 배포시 로그에 남길 메시지를 입력 받는 필드이다.
  • functionsDirectory: (선택) AWS 람다 펑션도 함께 배포할 수 있는데, 이를 가리키는 폴더 이름을 입력 받는 필드이다.

이를 바탕으로 실제 설계된 화면은 대략 아래와 같다.

작업별 아이콘 설정

확장 기능 레이아웃 페이지를 보면 각각의 작업별로 아이콘을 별도로 지정해 주어야 하는 것처럼 나와 있다. 사실 이 이상의 언급이 없어서 굉장히 애매했던 부분인데, 좀 더 자세한 내용이 Stack Overflow에 나와있다. 이를 정리하자면,

  • 아이콘 이름은 무조건 icon.png이어야 한다.
  • 아이콘 사이즈는 무조건 32x32이어야 한다.
  • 아이콘은 무조건 task.json과 동일한 위치에 있어야 한다.

이 조건이 맞지 않으면 확장 기능을 설치한 후 화면에 제대로 된 아이콘을 볼 수 없다.


이제 기본적인 작업 확장 기능 설계는 끝났다. 그리고 아래와 같은 폴더 및 파일 구조가 될 것이다.

각각의 task.json에 언급한 대로, 개별 작업은 최종적으로 실행시 index.js 파일을 호출하게 되는데, 이 부분에 대한 개발편은 다음 포스트에서 다루기로 한다.

참고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