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을 애저 데브옵스에서 개발하기 – 개발편

지난 포스트를 통해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의 기본적인 설계를 끝마쳤다면, 이 포스트에서는 설계대로 실제 개발을 해 보도록 한다.

목차

  1.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설계편
  2.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개발편
  3.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배포편 계정 생성
  4.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수동 배포편
  5.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자동 배포편 1
  6.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 자동 배포편 2

사용자 케이스

개인적으로 휴고라는 정적 웹사이트 생성도구를 이용해서 웹사이트를 하나 만들어 보는 중인데, 휴고 확장 기능은 애저 데브옵스에서 찾을 수 있었지만, 이를 Netlify로 배포하는 확장 기능은 찾을 수 없었다. 따라서, 실제로 이 Netlify 확장 기능을 개발해 보도록 하자.

현재 Netlify 확장 기능은 마켓플레이스에 이미 배포되었고, 실제 곧바로 사용할 수 있다. 이 포스트는 이 확장 기능을 개발하면서 실제 마주쳤던, 공식 문서에 구체적인 설명이 없지만 개발하면서 필요한 여러 가지 상황들을 기록하는 의미도 지니고 있다.

또한 이 확장 기능은 이곳 깃헙 리포지토리에서 관련 소스 코드를 확인할 수 있다.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하기

지난 포스트에서 설계한 바에 따르면 task.json에서 index.js 파일을 호출하게끔 해 놓았다. 그렇다면 실제로 이 index.js를 만들어 보자.

이 확장 기능 개발을 위해서는 타입스크립트가 필요하다. 만약 자신의 컴퓨터에 타입스크립트를 설치하지 않았다면 아래 명령어를 통해 타입스크립트를 먼저 설치하자.

기본 구조 설정

각각의 작업 확장 기능은 task.json에서 정의한 바와 같이 node.js를 이용해서 개발한다. install, deploy 둘 다 node.js 모듈들이 필요하므로 src 폴더 바로 아래에서 두 작업 모두 적용할 수 있게끔 아래와 명령어를 통해 node.js 패키지인 package.json 파일을 생성한다.

그 다음에는 아래 명령어를 통해 azure-pipelines-task-lib 패키지 및 타입스크립트 타이핑 패키지를 설치한다.

마지막으로 타입스크립트 환경 설정 파일을 아래 명령어를 통해 생성한다.

이렇게 만들어진 tsconfig.json 파일을 열어 컴파일 옵션을 ES5에서 ES6로 바꿔준다. 이렇게 해서 모든 기본적인 개발을 위한 구조 설정은 끝났다. 여기까지 하면 대략 아래와 같은 폴더 및 파일 구조가 생기게 된다. 즉 src 폴더 아래 package.json, package-lock.json, tsconfig.json 이렇게 세 파일이 생기고, node_modules 폴더 아래 앞서 설치한 모든 npm 패키지들이 들어간다.

package.json 파일의 내용은 신경쓰지 않도록 한다.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과는 상관 없기도 하고, npm 패키지로 배포하지 않기 때문이기도 하다.

install 작업 개발

이제 실제로 작업 확장 기능을 개발할 차례이다. 먼저 index.ts 파일을 install 폴더 아래에 생성하고 아래 내용을 입력한다.

가장 쉽게 시작할 수 있는 보일러플레이트 템플릿이라고 생각하면 틀림없다. 물론 더 복잡하게 시작할 수 있기도 하지만, 그건 이 포스트의 내용이 아니므로 생략한다.

가장 먼저 필요한 모듈들을 불러들이고, run()이라는 함수를 선언한 후 마지막으로 이 run() 함수를 실행시킨다. 우리가 필요로 하는 모든 로직은 바로 이 run() 함수 안에 밀어넣기만 하면 되는 셈이다. 이제 실제 함수 내용을 만들어 보자. 아래 내용을 run() 함수 안에 입력한다.

이 작업의 목적은 netlify-cli를 파이프라인에 설치하는 것이다. 정확하게는 이 작업이 실행하는 명령어는 아래와 같다.

이를 위해서는 버전 정보만 알고 있으면 되기 때문에 이전 포스트에서 버전 정보를 입력 받았다.

이렇게 입력 받은 버전 정보는 getInput('version', false) 라는 함수 호출을 통해 가져온다. 여기서 version이라는 값은 task.json에서 정의한 입력 변수 이름이다. 만약 이 입력 변수 이름이 task.jsonindex.ts에서 다르다면 에러가 생기니 꼭 확인하도록 하자.

try 블록 안의 마지막 줄에 보면 exec('npm', args) 라는 함수를 호출하는데, 이 함수 호출을 통해 실제로 netlify-cli npm 패키지를 파이프라인에 설치한다. 그리고 이 때 전달하는 args 배열 값은 그 위에 선언한 args.push() 함수를 보면 알 수 있다.

이 작업에서는 getInput(), exec() 함수 두 가지만 사용했지만, 다른 함수들도 많이 있다. 이 문서를 통해 다양한 레퍼런스 API를 확인할 수 있다.

전체적으로 어느 부분에서건 에러가 발생하면 이 작업을 중단하고 전체 파이프라인을 멈춰야 하기 때문에 try...catch 블록으로 감싸놓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deploy 작업 개발

이번에는 deploy 작업 확장 기능을 개발해 보도록 하자. 전체적인 작업 프로세스는 앞서 언급했던 install 작업 확장 기능과 동일하다. 먼저 deploy 폴더 아래에 index.ts 파일을 생성하고 위에 언급한 보일러플레이트 코드를 입력한다. 이후 run() 함수 안에 아래 코드를 입력한다.

이 작업을 통해 실행하려고 하는 명령어는 아래와 같다:

이를 위해 task.json 파일에서 여러 가지 값들을 입력 받았고, 이 함수 안에서 사용하는 것이다. 다른 부분은 앞서와 동일하기 때문에 언급하지 않겠지만, 입력 변수를 읽어들이는 부분만 짚어보도록 하자. 문자열 변수를 위해서는 getInput(), 경로명 변수를 위해서는 getPathInput(), 불리언 변수를 위해서는 getBoolInput() 함수를 사용했다.

로컬 테스트

이제 모든 개발은 끝났으니, 실제로 이 작업 확장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확인해 볼 차례이다. 확장 기능을 출판하기에 앞서 로컬 개발 환경에서 테스트 해 보도록 하자. src 폴더 아래에 tsconfig.json 파일이 있으므로 그 위치에서 아래 명령어를 실행한다.

이렇게 하면 알아서 모든 .ts 파일을 .js 파일로 컴파일해 준다. install/index.js, deploy.index.js 파일이 만들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install 작업에는 version 변수값이 필요한데, 그렇다면 이 값은 어떻게 전달할 수 있을까? run() 함수는 그 값을 받아들일 준비가 전혀 되어 있지 않고 그 안에서 getInput() 함수를 통해 값을 받아온다. 공식 문서에서는 환경 변수에 값을 설정해서 받아오라고 되어 있다. 즉 아래와 같이 먼저 환경 변수를 설정한다.

이렇게 설정한 후 아래 명령어를 통해 install 작업 확장 기능을 실행시킨다.

이렇게 하면 문제 없이 install 작업이 실행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deploy/index.js 파일도 먼저 환경 변수를 통해 변수값들을 설정하고 실행시키면 된다.


여기까지 해서 애저 데브옵스 확장 기능 개발 과정이 모두 끝났다. 개발을 마친 후 폴더 구조는 대략 아래와 같은 모습이 될 것이다.

다음 포스트에서는 배포를 위한 마켓플레이스 퍼블리셔 등록 절차에 대해 간략하게 짚어보도록 하자.

참고 자료